2010.05.11 01:46
기회를 잡지 못하면 위기가 찾아온다.

평생을 바친 직장이 나를 버린다고 생각하지 말고
왜 평생동안 기회를 잡지 못했는지 고민해 봐야 하는 것 아닐까?

정말 평생을 회사를 위해 몸과 마음을 바쳐 일한 사람에겐 미안하지만,
그렇게 해서 기회를 잡지 못했다면, 그 회사는 당신에게 기회를 줄 생각이 없었던 것이 아닐까?
아니면, 몸과 마음을 바쳐 일했다고 당신이 착각하는 것은 아닌가?

더 열심히 일하란 말이 아니다. 더 많이 희생하라는 말이 아니다.
기회를 잡기 위해 일하고 기회를 잡기 위해 희생하고
그렇지 못했을 때 찾아올 위기에 대비하란 말이다.

난 내 앞날에 수많은 위기가 보이는데
그리고 옆을 지나쳐가는 수많은 기회가 보이는데
왜 난 뛰지 못하는가.
왜 날 뛰지 못하게 하는가.



신고

'Life is.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헌혈.  (0) 2010.11.01
Mr.Children - 쿠루미  (0) 2010.06.21
기회와 위기  (0) 2010.05.11
Naver RSS Feed 등록  (0) 2010.01.20
얼마나 많은 친구의 생일을 기억하는가?  (2) 2009.10.08
새집 꾸미기  (4) 2009.10.01
Posted by 소혼

티스토리 툴바